매일, AI 기사를 만나보세요

보다보면 나만의 아이디어가 떠오를지도?

가짜 정보 만든 AI, 진짜로 보이게 데이터까지 조작

작성자
오더
작성일
2023-11-29 07:35
조회
117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이 마우이 산불 피해자들을 위한 묵념 시간에 졸았다는 가짜 기사가 MSN.com에 노출 됐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2020년 5월 인력 800여 명을 해고하고, AI에 뉴스 판별 작업을 맡겼는데도 MSN은 가짜 뉴스의 소굴이 되었습니다.

AI를 이용한 딥페이크 콘텐츠도 늘어나고 있고 가짜 다큐멘터리, 가짜뉴스, 코카인 만드는 법, 가짜사진 등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AI의 발전으로 가짜 데이터 생성이 쉬워져 가짜 뉴스와 딥페이크로 진실 검증이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거기에 딥페이크 영상을 만드는데 필요한 시간도 갈수록 줄어들고 있습니다.

AI는 자신의 거짓말을 위해 가짜 근거를 만들기도 합니다.

이로 인해 신뢰성 문제가 대두되어 있으며, 이에 대한 기술적, 제도적 대안 마련이 시급합니다.

@생각해볼 것@

1. 신중함의 중요성 : 미디어 속 가짜 뉴스와 딥페이크의 증가는 뉴스 신뢰성에 대한 우려를 높이고 있습니다.

AI의 한계로 정확한 판별이 어렵기 때문에 뉴스 소비자들은 비판적 사고와 신중한 접근이 필요합니다.

2.비판적 사고의 필요성: 인공지능의 한계로 인해 뉴스 판별이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학생들은 어떤 정보에도 비판적으로 접근하고, 다양한 소스를 참고하여 정보를 검증하는 능력이 중요합니다.

3. 프라이버시와 보안 관심: 딥페이크와 가짜 뉴스로부터 안전한 온라인 활동을 위해 프라이버시와 보안에 대한 교육의 관심이 현재보다 더 많이 필요합니다.

4.미디어 문해력 강화: 딥페이크와 가짜 뉴스로부터 안전한 미디어 소비를 위해 학생들은 미디어 문해력을 향상시켜야 합니다.

어떤 콘텐츠가 신뢰할 수 있는지 판별하는 능력을 어떻게 길러야 할까요?


#인공지능윤리 #인공지능뉴스 #인공지능기사 #AI #AI기사 #인공지능세특 #세특 #입시 #AI세특 #GPT #GPT4 #ChatGPT

#인공지능용어 #인공지능지식 #인공지능상식 #AI상식 #AI용어 #AI지식 #AI공부 #인공지능공부 #가짜뉴스 #미디어

#뉴스신뢰성 #컨텐츠신뢰성 #미디어리터러시

전체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