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AI 기사를 만나보세요

보다보면 나만의 아이디어가 떠오를지도?

인공지능의 세번째 겨울이 올까?

작성자
오더
작성일
2023-04-07 11:30
조회
545

안녕하세요.

AMCU 오늘도, AI뉴스입니다.

기사에서는 인공지능의 역사에서 두번의 변곡점이 있다고 합니다.

'퍼셉트론'과 함께 시작된 인공지능은 1969년 마빈 민스키 교수가 그 한계를 지적하면서 첫 번째 겨울을 맞이했습니다.

1980년대 '전문가 시스템'과 함께 다시 봄을 맞았던 인공지능은 상용화에 실패하면서 다시 겨울로 접어들었습니다.

물론 그 이후로도 우리 주변에 인공지능이라는 단어는 계속해서 머물렀습니다.

단지 피부에 와 닿지 않았을 뿐이죠.

그리고 여기서 저는 봄을 한번 더 추가하고 싶네요.

바로 '딥마인드 첼린지'죠 2016년의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승부는 인공지능의 역사를 거론할 때 빠질 수 없는 사건일 테니까요.

이를 계기로 인공지능에 대한 투자가 활발해 지기도 했구요.

물론 그 이후로도 우리 생활에 와닿는 변화는 크게 없었습니다. 레벨 2의 자율주행 차량들이 거리에 많아졌다는 정도?

그리고 이제 우리는 대 인공지능의 시대를 맞이했습니다.

이번엔 봄을 넘어 뜨거운 여름이죠.

하지만 일론 머스크, 스티브 워즈니악, 유발 하라리 등의 유명 인사들이 인공지능의 개발을 중단해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이 여름은 어떻게 끝날까요?

https://www.hankyung.com/opinion/article/2023040453561

그 동안의 기사는 AMCU 홈페이지에서 편하게 확인하세요!

https://amcu.kr/amc-ai-news/

#인공지능 #인공지능뉴스 #인공지능기사 #AI #AI뉴스 #AI기사 #인공지능세특 #AI세특 #세특 #입시

#인공지능윤리 #GPT #GPT4 #ChatGPT #인공지능의역사 #인공지능의겨울 #인공지능변곡점

전체 0